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인천 특사경, 폐기물 불법 방치 또는 투기 ...
박병석 국회의장, 페트코 드라가노프 주한...
인천교통공사, 감사결과심의위원회 운영
인천 부평소방서, 지하 전력구 긴급구조통...

개그맨 정귀영' 60세 문턱에서 활발한 활동....'축제의 달인

등록일 2018년11월01일 19시30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개그맨 정귀영(여주 영화인협회장)이 60세를 바라보며 전국 축제의 장을 섭렵하며 사회자로 주가가 상승되고 있다.

 

개그맨 정귀영은 인생 후반부에 더욱 활동이 왕성해져 전국 크고 작은 축제를 마다하지 않고 시간이 허락하는데로 최선을 다해 활동 중이다.

 

코메디언의 적자 정귀영은 “불러만 주면 만사 ok 이라며 나이에 상관하지 않고 열심히 뛰면서 후배들 양성에도 최선”을 다하고 무명 연예인들에게 무대를 소개하는등 활발한 활동으로 극찬을 받고 있다.

 

경제가 어려운 요즘 구민들의 무거운 어깨를 풀어주는 그의 입담으로 축제의 장마다 웃음꽃이 만발하고 있다.

그는 어려울때 일 수록 많이 웃고 긍정 에너지로 나라와 개인가정의 모든 사정이 나아 질 수 있다면 목숨을 다해 전국 어디든 달려갈 기세다. 

또 자신을 불러주는곳이 많아 행복하다고 너스레를 떨며 여주영화인협회를 운영하면서 회원들의 어려움을  몸소 느끼게 되었다며 회원들을 위해서라도 열심히 뛰어야겠다고 다짐, 어느 축제에 가든 열심히 최선을 다해 진행하며 긍정에너지를 발사 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모든 일에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자며  안되면 되게 할 수 밖게 없다는 코메디언의 숙명이라며 전 국민이 행복해 질때까지 최선을 다해 축제의 장을 돌고 돌며 웃음과 긍정 에너지를 발사하며 아~자를 힘껏 외친다.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